초보 낚시꾼이 알아야 할 낚시 용어

초보 낚시꾼이 알아야 할 낚시 용어

낚시가 처음이거나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은 초보자들이 가장 어려워 하는 것 중 하나가 알쏭달쏭한 낚시 용어다. 낚시 관련 자료를 찾아 읽다 보면 평소에 쉽게 접하지 못한 단어들이 많이 있어 글을 읽어도 제대로 이해하기 어려웠던 적이 있었다. 단어 자체로 쉽게 유추해 낼 수 있는 단어가 있는가 하면, 사전에 나와 있지 않은, 실제로 낚시꾼들의 언어도 꽤 많기 때문이다. 여러번의 출조를 다니고 카페, 조행기를 읽다 보면 자연스럽게 알아가는 상식이지만 초보자를 위한 기본적인 낚시 용어를 다루고자 한다.

대상어 자신이 낚고자 하는 어종을 말한다. 낚시를 시작하기 전 가장 먼저 생각해야 하는 것은 바로 대상어 정하기. 대상어에 따라 채비가 달라지며 낚시대와 릴을 구입하는 것은 대상어를 선택한 후 결정하는 것이 좋다.
릴링(=리트리브 Retrieve)릴을 감는 동작을 말한다. 릴을 감으면 루어가 물속에서 움직이므로 루어를 움직여 주는 방법을 말한다. 릴링을 통해 루어를 적절히 움직여 대상어의 공격을 유발하는 것이다. 루어에 따른 릴링 방법은 다양하다.

루어낚시루어(lure)는 가짜 미끼를 뜻하며, 루어낚시는 가짜 미끼를 달아서 고기를 낚는 낚시를 말한다. 루어에는 스푼, 스피너, 웜 등의 종류가 있고, 루어를 사용한 낚시는 쏘가리, 배스, 송어, 꺾지 등의 민물고기와 우럭, 볼락, 광어, 농어 등이 있으므로 어종에 맞게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던질낚시채비를 멀리 던져 낚는 낚시, 원투낚시라고 한다.랜딩바늘에 걸려든 물고기를 발 앞까지 끌어 물 밖으로 꺼내는 행위를 말한다. 줄&목줄낚싯줄은 원줄(Line)과 목줄(Leader)로 구분하는데 원줄은 릴에 감아 쓰는 낚시줄을 말하며 목줄은 원줄에 묶어 쓰는 낚싯줄이다. 낚시 대상에 따라 굵기가 다르며 목줄은 일반적으로 원줄 보다 가는 줄을 사용한다. 이는 장애물에 걸려 낚시줄이 끊어질 경우 원줄과 낚시대의 손실을 막기 위함이다.

씨알&빵’씨알이 굵다’, ‘빵이 굵다’ 등 조행기를 읽다 보면 자주 볼 수 있는 단어다. 여기서 씨알은 물고기의 길이 또는 크기를, 빵은 물고기의 두께를 뜻한다. 입질낚시를 할 때 물고기가 미끼를 건들이거나 먹는 것을 말한다. 보통 찌, 낚싯대 끝, 손에 전달되어 느낄 수 있는데 이를 흔히 ‘입질이 왔다’라고 표현한다. 월척
월척은 붕어낚시에서 사용하는 단어로 보통은 토종붕어에 한해 머리부터 꼬리까지 측정 후 1자(30.3cm) 이상이면 월척이라 부른다. 바다낚시에서는 대물이라고 표현한다. 보통 뱅에돔은 40cm 이상, 감성돔과 돌돔은 50cm 이상, 참돔은 70cm 이상 일 때 대물이라는 표현을 쓴다.

조과 낚시가 끝나고 얻은 결과물, 성과를 말한다. ‘조과가 좋았다’ 또는 ‘조과가 좋지 못했다’라고 표현하며 대상어가 아닌 상관없는 어종을 낚았을 땐 ‘잡어를 낚았다’ 라고 말한다. 조사낚시를 하는 모든 사람을 일컫는 말로 낚시꾼이라고도 한다. 물고기를 잘 낚는 사람은 강태공이라 부르며 조과가 좋지 못한 사람은 ‘꽝쳤다’라고 해서 꽝 조사라고도 부른다. 조황 물고기가 낚이는 정도나 상황을 말한다. 보통 조과가 좋으면 ‘조황이 좋았다’ 나쁘면 ‘조황이 좋지 않다’라고 표현한다.

찌낚시채비로 찌를 달아 수중에 띄워 찌에 오는 입질을 보고 낚는 낚시 방법이다.

짜낚시 관련 카페나 블로그의 조행기를 보다 보면 ‘4짜 뱅에돔을 잡았다’, ‘5짜 감성돔을 잡았다’ 등 알 수 없는 단어를 자주 볼 수 있다. 4짜?5짜? 그래서 길이가 얼마나 된다는 거야? 이는 길이를 재는 단위를 말하는데 약 10cm를 말한다. 4짜면 40센티 미터 정도 된다고 생각하면 된다. 비속어 이지만 낚시꾼들은 센티미터로 표현하지 않기 때문에 알아두면 편하다.

출조낚시를 하러 나가는 행위를 뜻한다. 출조 후 작성하는 글과 이미지를 출조기 또는 조행기라고 부른다.

채비 낚시를 하기 위해 낚싯대에 장착하는 모든 장비를 일컫는 말이다.
챔질(Hook-set)물고기가 바늘을 물었을 때 낚싯대를 들어 올리는 행위를 말한다.

캐스팅물고기를 낚기 위해 낚싯대를 휘둘러 물에 던져 넣는 행위를 말한다. 보통 머리 위에서 휘두르는 오버헤드(Overhead) 캐스팅과 옆으로 던지는 사이드핸드(Side hand) 캐스팅 방법이 일반적이다. 캐스팅은 많이 던져볼 수록 몸에 익기 때문에 많은 연습이 필요하다. 캐스팅 시에는 주변을 살펴 다른 사람이 있는지 꼭 살피고 캐스팅을 하는 것이 매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